염포초등학교 로고이미지

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
햇빛의 어떤 성분이 우리 얼굴을 타게 할까요?~`
작성자 윤채영 등록일 19.06.27 조회수 254
첨부파일

<피부와 광선>

태양광선:모든 생명체의 신진대사를 가능하게 하여   생명을 유지하는데 반드시 필요하나

과다노출시 피부에 여러 가지 손상을 입힌다.

 파장의 길이에 따라 자외선, 가시광선, 적외선으로 나눈다

태양광선의 종류

1)자외선: 200~400nm의 파장

 - 장파장 (UV A): 자외선A-실내 유리창을 통과하며 날씨에 관계없이 흐린 날에도 존재하며            생활 자외선이라고 한다.  진피의 콜라겐, 엘라스틴의 변성을 일으켜 피부노화나 색소 침착을 일으킨다.선탠반응

- 중파장 (UV B): 자외선 B-표피 기저층 또는 진피층까지 도달하며 프로비타민 D를 체내에 합성한다.   단시간에 일광화상 , 홍반 등의 피부 손상을 주며 피부암을 일으키기도 한다.

- 단파장(UV C):자외선 C- 에너지가 가장 강한 자외선다.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오존층의 흡수로 지면에는 도달하지 않는다.살균력이 강해 살균소독기에 이용된다.

2)가시광선 : 400~800nm로 눈의 망막을 자극하는 광선 

눈으로 볼수있고  파장에 따른 성질변화가 각각의 색깔로 나타난다.

3)적외선 :가시광선보다 파장이 길며, 원적의선, 중적외선, 근적외선으로 나뉜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피부에 이로운 영항을 주는 광선으로 피부표면에 해가 없이 깊숙히 흡수되어 열을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발생하는 작용을 하기 때문에 열선이라고 한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열 작용에 의해 신진대사를 원활히 하며 근육 치료에 많이 쓰인다.   

          


  • 자외선 파장
이전글 햇빛을 쬐면 얼굴이 타는 이유
다음글 햇빛을 구성하는 어떤성분이 우리 얼굴을 타게 하는지 찾아보기